본문 바로가기

계명대학교_keimyung university
계 명 소 식온라인소식지

메뉴열기

피플

  • HOME
  • 계명뉴스
  • 피플
    • 크게 작게 프린트
    제목
    반기문 전 UN사무총장 계명대에서 특별 강연 가져
    글쓴이
    대외홍보팀
    조회
    2503
    일자
    2023-05-23 22:39:16


    반기문 전 UN사무총장 계명대에서 특별 강연 가져
     

    - 5월 10일(목) 오후 3시 30분, 계명대 성서캠퍼스 운제실에서 500여 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반기문 전 UN사무총장 특강 가져

     


      반기문 전 UN사무총장이 계명대를 방문해 학생들과 함께 소통하며, 세계 기후변화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자리를 가졌다.
     

      5월 10일(목) 오후 3시 30분 계명대 성서캠퍼스 운제실에서 반기문 전 총장은 “세계 기후변화 위기 시대의 ESG 경영과 대학의 역할”을 주제로 특강을 가졌다. 이번 특강은 ESG경영을 도입해 실천하고 있는 계명대의 요청으로 개최되었다.
     

      계명대 재학생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루어진 특강에서 반기문 전 총장은 UN사무총장 시절 주요하게 추진한 정책이 ‘파리기후변화협약’, ‘지속가능발전목표’, ‘여성인권’ 세 가지라고 회고했다. 특히 “100년 내에 6차 대멸종의 시대가 올 것이다”라며 기후 위기는 오늘날 인류가 직면한 가장 큰 과제로 탄소중립과 RE100, ESG경영 등 정부와 기업, 시민 모두가 공동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학생들에게 “교육이 사람을 만들고, 국가를 만들고 나아가 세계를 만든다.”며, “타인을 위해 내가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생각해 보고, 세계시민으로서 기꺼이 일할 수 있는 마음을 갖자.”는 메시지를 전했다.
     

      반기문 전 UN사무총장은 2007년부터 2016년까지 제8대 유엔사무총장 직을 역임했다. 2019년부터는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을 맡아 주변국과의 협력을 기반으로 기후변화와 환경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보다 나은 미래를 위한 반기문 재단 이사장으로서 세계 분쟁과 재해·기아와 질병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계명대는 2022년부터 지역사회에 공헌하고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ESG경영을 도입하고‘청정절융의 실천을 통해 지구와 인류, 그리고 지역에 빛을 여는 계명’이라는 목표를 세워 계명ESG경영을 적극 실천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지역사회에서 ‘친환경 에너지 절약 생활화’, ‘사회적 책무 가치 실현’, ‘투명하고 윤리적인 책임 경영’의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고 향후 관련 교육과정과 시민아카데미도 개설해 운영할 예정이다.

     



    441/ 2023_05_11 촬영/ 편집/ 대외홍보팀